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2-21 13:37:24
기사수정


▲ 안성 공도읍 만정리에 생태공원이 조성된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안성 공도읍 만정리에 생태공원이 조성된다.

 

21일, 김학용 국회 환경노동위원장(미래통합당, 경기 안성)은 환경부가 실시한 ‘생태계보전협력금 반환사업’에 안성시가 국비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 국비 4억2천만원을 지원받게 됐다고 밝혔다.

 

▲ 김학용 국회의원

공도읍 만정리는 아파트 밀집 지역으로 거주 인구가 5만7천명에 달하나 시민 휴식 공간 부족으로 생태공원 등의 조성 요구가 적지 않았다.

 

특히 사업 대상지인 경기도 학생안성야영장은 2011년부터 약 10년 간 운영이 중단됨에 따라 노후화 및 슬럼화가 진행, 청소년 탈선장소로 전락하는 등 지역사회의 우려가 제기되어 왔다.

 

이에 김학용 위원장은 지난 1월 경기도 학생안성야영장 관리주체인 국립 한경대학교의 요청을 바탕으로 환경부 당국과 긴밀하게 협의하여 생태공원 조성 필요성을 적극 설득한 끝에 지난 20일 사업 대상지로 선정될 수 있었다.

 

김학용 위원장은 “도심 주변 친환경 휴식공간이 조성됨으로써 많은 시민들이 혜택을 누릴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국ㆍ도비 등 외부재원 확보를 통해 주민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도읍 만정리 278-18번지 일원 약 7,000평 규모 부지에 조성되는 ‘공도 생태공원’은 생태정원과 조류서식처, 미세먼지 저감장치가 완비된 산책로, 조경수, 정자 및 벤치 등의 시설을 갖추고 올해 안에 문을 열 예정이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wrtimes.co.kr/news/view.php?idx=1256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안성시민장학회 후원
sk 하이닉스 반대
시의회
안성8경8미
2019 안성시청
안성시새마을회
안성시민장학회
sk백성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