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2-20 11:47:09
기사수정

개학 2주 대학가 주변 소독 강화할 것


▲ 안성시가 콜센터와 시 보건소로 각각 신고 된 2건의 의심 증상에 대한 진단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20일 밝혔다.


[우리타임즈 = 김영식 기자] 안성시가 콜센터와 시 보건소로 각각 신고 된 2건의 의심 증상에 대한 진단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고 20일 밝혔다.

 

시 보건소는 19일 콜센터(1339)를 통해 기침과 발열 증상을 신고한 대학생 J군(21. 중국인)에 대해 검체를 채취하여 검사 의뢰한 결과, 음성으로 판정되었으며, 기침과 고열로 119로 신고해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 방문했던 대학생 L양(24, 중국인) 역시 음성으로 판정되어, 격리를 해제하고 숙소로 돌아갔다고 전했다.

 

두 학생 모두 신학기를 맞아, 1월 28일과 2월 2일, 각각 중국에서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성시에는 아직까지 코로나19 감염 확진자가 없는 상태이다.

 

안성시는 개학과 함께 외국인 유학생들이 속속 입국함에 따라 대학교 기숙사 주변과 대덕면 내리에 방역을 강화하고 마스크 2천개를 우선 지급할 계획으로, 한국어와 중국어로 된 코로나19 관련 홍보물을 집중 게시했다.

 

시는 내혜홀 광장의 대형 전광판과 공도육교와 종합운동장의 문자전광판 등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예방 안내 영상을 하루 120회에 걸쳐 송출하고 기관 SNS와 소식지 등을 통해 알리는 등, 안성시 홍보 채널을 풀가동해 코로나19 예방에 힘쓰고 있다.

 

안성시 관계자는 정부의 중국입국 학생 및 교직원에 대한 입국단계에서부터의 철저한 검역과 보호조치와 함께 지역 대학과의 유기적인 공조를 통해, 개학 후 2주 동안 중점적으로 대학가 주변을 관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wrtimes.co.kr/news/view.php?idx=12545
기자프로필
관련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안성시민장학회 후원
sk 하이닉스 반대
시의회
안성8경8미
2019 안성시청
안성시새마을회
안성시민장학회
sk백성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