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11-12 18:40:15
기사수정

각각 길 잃은 등산객 구조, 보이스피싱 막아


▲ 산행 중 길을 잃은 여성을 구조한 박찬수씨


▲ 전화금융사기를 예방한 은행원 서용운씨


[우리타임즈 = 안명선 기자] 11월12일 안성경찰서(서장 김동락)는 산행 중 길을 잃은 여성을 구조한 박찬수씨(64)와 전화금융사기를 예방한 은행원 서용운씨(29) 두 명을 시민경찰로 선정하고 감사장과 함께 ‘시민경찰 배지’를 수여했다.

 

지난 10월 14일 18시30분경 죽산면 칠장산에서 ‘등산 중 길을 잃어 어딘지 모르겠다’ 는 신고접수를 받은 경찰·소방은 30여명을 투입하여 칠장산 주변을 수색하였으나, 날이 어두워지며 수색에 난항을 겪고 있었다.

 

이에 박찬수씨는 이 광경을 목격하고 평소 칠장산의 지리에 능숙한 점을 이용하여 경찰·소방을 이끌고 산을 올라갔다. 3시간 후 산 정상 근처 어둠에서 떨고 있는 요구조자를 발견, 박찬수씨의 도움으로 안전하게 여성을 하산 시킬 수 있었다.

 

안성인삼농협에서 근무하는 서용운씨는 지난 10월 31일 농협으로 들어오는 피해자와 마주 했다. 겉으로 드러나는 모습은 이상이 없었으나, 대화내용이 어딘가 수상하여 보이스피싱으로 의심했다. 알고보니 피해자는 경찰·검찰 사칭에 속은 보이스피싱 일당과 통화 중 이였고, 서용운씨는 이를 알아채고 계좌번호를 실수로 입력한 것처럼 처리하고 상대 계좌를 지급 정지하여 금융사기 피해를 예방 하였다.

 

김동락 안성경찰서장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살신성인의 자세로 소중한 생명을 구조해줘 감사드리며, 보이스피싱 범죄 예방을 위해 금융기관과 지속적인 협업을 하는 한편, 시민들을 상대로 피해 예방 홍보, 범인 검거에도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wrtimes.co.kr/news/view.php?idx=11753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안성시의회 제183회 정례회
안성8경8미
2019 안성시청
2019 한경대학교
안성시새마을회
안성시민장학회
sk백성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