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6-21 19:02:35
  • 수정 2019-06-24 12:59:14
기사수정

7월 1일부터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단속 시행

유예시간(점심12시∼2시, 저녁6시∼8시)은 제외


▲ 안성시가 공도읍 만정리 택지개발지구 내(먹자타운거리) 불법 주 ․ 정차 단속을 4년 만에 재개한다.


안성시가 공도읍 만정리 택지개발지구 내(먹자타운거리) 불법 주 ․ 정차 단속을 4년 만에 재개한다.


공도 만정리 택지개발지구(먹자타운거리)는 지난해 우미린더퍼스트 아파트가 입주하고 상가 및 주택의 신축으로 차량 통행이 증가하여 교통사고 위험이 높아 교통 불편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하였다.


이에 안성시는 기존 설치되어 있는 무인 단속카메라의 성능을 개선하여 오는 7월 1일부터 단속을 시행한다.


시는 단속 시행 전 현수막 및 계도장을 통해 홍보한 후,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단속을 실시한다. 단, 유예시간(점심12시∼2시, 저녁6시∼8시)은 제외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무인단속 카메라 단속으로 교통 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 한다“면서 ”안전신문고 앱을 활용한 불법주정차 신고제도 적극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타 문의사항은 시청 교통정책과(교통지도팀 678-2827)로 하면 된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wrtimes.co.kr/news/view.php?idx=10798
기자프로필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2019 안성시청
2019 한경대학교
피자헛
안성시새마을회
안성시민장학회
sk백성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